행복한 교사가 아이들을 행복하게 합니다

다살림, 관계의 모두를 다 살리라!

따뜻한 성장의 다살림공동체, 교사공감교실 자세히보기

공감교실쌤들의 마공이야기

지금 내게 보이는 것만

김아영(산) 2022. 6. 25. 11:17

올해 사무실 근무로 방학이 없어서
연가를 이틀내고 좀 이른 휴가를 왔다.

오늘 오전에 숲걷기를 하는데,
올라가는길에 담쟁이 휘휘 감긴 키큰나무가 예뻤다.
정면을 보고 걸으면 잘 안보여서 게걸음을 걸었다.
모르는 사람들과 줄지어 걷는 거였는데
좀 웃겨보였을까?
그러고도. 충분히 그 나무가 있는 장면을 누리지 못한 것 같은 생각이 들어서 조금씩 아쉽고. 실망. 그리고 불만스런마음이 조그맣게 슥슥슥 일었다.

그런데, 내려오는 길
정면으로 그 나무가 뙇. 보인다. 아주 잘.
그 자태를 충분히 즐길만큼.

갑자기 이런생각이 들었다.
지금 눈앞에 있는것에만 집중해도 되겠구나
옆에 빠뜨린것 없나. 앞에 빠뜨릴것 없나. 지나온것에 빠진 것 없나. 불안해하지 말고. 걱정하지말고.
지금. 여기.
모자라고 아쉬운 그대로 완전한.

사진은 담쟁 휘휘감긴 그나무는 아니지만. ^^


살다보면 어느 장면에서 그때 빠뜨린걸 지금 빠뜨린걸 마주할 기회가 오겠구나. 오는 구나.
그러니 그때는 눈앞에 그것이 다다 하고
온힘을 다해 집중해서 하는 것이 최선이고 최고구나.